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661
695
2,169
1,169,759

  현재접속자 : 51 (회원 0)

 

 

 

 

 

 

 



 
작성일 : 19-12-13 15:38
오늘의 묵상- 오스왈드 챔버스 “주님은 나의 최고봉”
 글쓴이 : 라이트하우스
조회 : 130  

오늘의 묵상- 오스왈드 챔버스

“평안을 너희에게 끼치노니 곧 나의 평안을 너희에게 주노라... 너희는 마음에 근심하지도 말고 두려워하지도 말라” 요한복음 14:27

개인적으로 어려움이 생기면 하나님을 비난하려는 위험에 처하게 됩니다. 그러나 언제나 잘못은 우리에게 있는 것이고 하나님께는 없습니다.

하나님을 비난하려는 마음은 우리 안에 우리가 붙들고 놓지 않는 죄 성이 어딘가에 있기 때문입니다. 그것을 놓는 순간 그 즉시 모든 것이 대낮처럼 밝아집니다. 우리가 두 가지 목적 곧 자신과 하나님을 동시에 섬기려 하면 언제나 곤경에 빠집니다.

오직 하나님만 온전히 의지하는 자세를 가져야 합니다. 이러한 자세를 취하면 거룩한 삶을 사는 것이 전혀 어렵지 않게 됩니다. 그러나 성령의 권위를 따르지 않고 자신의 목적을 이루고자 하면 어려움이 찾아옵니다.

우리가 하나님께 순종할 때마다 하나님께서 도장을 찍어주시는데, 그 인은 바로 이 세상이 줄 수 없는 예수 그리스도의 평강, 그분의 측량할 수 없는 평강입니다.
따라서 평강이 임하지 않는다면 잠잠히 기다리든지 아니면 왜 평강이 임하지 않는지 그 이유를 찾아내야 합니다.

만일 우리가 충동적으로 행동하거나 영웅심에서 행동하게 되면 예수 그리스도의 평강은 임하지 않습니다. 이는 당신에게 하나님을 향한 진심과 확신이 없다는 것을 증거합니다. 진실한 영은 우리의 결심으로 생기는 것이 아니라 성령의 역사로 나오는 것입니다. 결정을 해야 할 때마다 진심에서 나오는 반응을 보일 수 있습니다.

순종을 멈출 때마다 우리 마음속에는 의심이 생깁니다. 하나님께 순종하면 절대로 하나님과 나 사이에 문제가 발생할 수 없습니다. 문제가 발생하는 이유는 우리의 영혼을 깨우고 하나님의 계시에 놀라게 하기 위함입니다.

하나님과 나 자신의 문제는 언제나 불순종으로 인해 발생합니다. 반면 우리가 하나님께 순종할 때 발생하는 문제가 있다면 그때는 문제가 아무리 많더라도 단지 천국의 기쁨을 증가시킬 뿐입니다.

그 이유는 하나님께서 아신다는 것을 우리가 알며, 하나님께서 이 문제를 어떻게 풀어 가실지 바라보며 기대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 글은 오스왈드 챔버스의 365 묵상집 “주님은 나의 최고봉”에서 가져온 글입니다-


 
 

Total 84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841 진리를 알지니 : 이 생명에 관한 비밀한 진리를 깨달아 알게 되… 라이트하우스 13:02 3
840 종말론에 관하여 정화수 02-14 16
839 구원에 관하여 정화수 02-11 18
838 생기를 불어넣는 사람들 라이트하우스 02-04 30
837 말씀에서 벗어나지 말라 고마리 01-30 38
836 교회는 지옥인가? 야고보서2:26 고마리 01-29 46
835 믿음, 중생,과 영생 정화수 01-26 50
834 믿음의 증명, 「너는 나를 누구라 하느냐?」 라이트하우스 01-17 68
833 의를 이루려고 너를 불렀다 고마리 01-16 62
832 의를 이루려고 너를 불렀다 고마리 01-16 55
831 복음서의 불일치가 아니라 '개별적 특성'이다... 라이트하우스 01-09 71
830 마지막 날까지 주님 앞에 부끄럽지 않은 모습으로 설 수 있도록, 라이트하우스 12-31 85
829 <성령 충만> 라이트하우스 12-28 85
828 성경을 바르게 알고 실천하는 삶이 중요 정화수 12-25 98
827 오늘의 묵상- 오스왈드 챔버스 “주님은 나의 최고봉” 라이트하우스 12-13 131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