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620
701
2,169
1,121,196

  현재접속자 : 36 (회원 0)

 

 

 

 

 

 

 



 
작성일 : 19-06-27 11:53
국가조찬기도회: "기도회가 왜 문제인가?"
 글쓴이 : 라이트하우스
조회 : 196  

"사실은 이미 그때 끝난 일이었다. 1980년 8월 6일 롯데호텔 에메랄드룸, 전두환 국보위 상임위원장을 둘러싼 23명의 목사가 함께 기도하는 모습이 텔레비전 화면에 등장했을 때, 이미 더 이상 용서할 수도, 두고 볼 수도 없었다."

이 웹사이트 정보

 
 

Total 2,41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17 청소년 사역 팔아 가족 챙긴 목사 라이트하우스 09:53 1
2416 정관·주보 임의 변조해 퇴직금 대출받은 목사 '무혐의' 라이트하우스 12-03 5
2415 수상한 ㅅ교회 이야기 고마리 12-02 8
2414 목사 재정 의혹 제기하자 20년 다닌 교인 “제명.출교” 정화수 11-25 50
2413 뉴욕의 한인 목사, 여성 강간 혐의로 재판 - NEWS M 라이트하우스 11-22 58
2412 천성교회 조성근 원로목사 재정 유용 의혹 고마리 11-19 58
2411 인천새소망교회라는 이름하는 곳 고마리 11-17 62
2410 '내담자 성폭력' 김세준, 징계 없이 목사 '사직' 고마리 11-15 58
2409 인천십정동 '그루밍' 교회당 앞 "성폭력 범죄, 용서 말아야!" 고마리 11-15 61
2408 성폭력 가해자에게 탄원서 써 주고 시시덕거린 '진보' 목사들 라이트하우스 11-07 155
2407 김포 ㅇ교회 김 목사, 예배당 소유권 분쟁 최종 승소…교회는 해체 라이트하우스 11-07 159
2406 [감리회1] "감독회장 전임제 이후 15년간 소송만 100건" 라이트하우스 10-29 156
2405 명성교회 세습 반대 및 참회 기도회 "교회 세습은 성직 매매의 극단" 라이트하우스 10-29 163
2404 명성교회 낫 소동 김충환 전 의원, 기소의견 검찰행 고마리 10-18 182
2403 전광훈 목사, 생명책 삭제 발언은 '조크' 빤스 발언도 핑계 대더니 또 변… 라이트하우스 10-17 207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