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225
762
2,169
1,086,698

  현재접속자 : 35 (회원 0)

 

 

 

 

 

 

 



 
작성일 : 19-08-29 15:51
일단 불은 끄자" 부목사에게 '부정선거' 뒤집어씌우려 회유한 담임목사
 글쓴이 : 라이트하우스
조회 : 76  

교회는 이 일로 담임목사를 지지하는 이들과 반대하는 이들로 나뉘어 분쟁 중입니다.


 
 

Total 2,40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00 부자 세습등 변칙 대물림 정화수 10-12 14
2399 그래도 그가 목사인가? 정화수 10-07 39
2398 결의 철회, 세습 반대 영광의 시절을 기억하라 고마리 09-27 73
2397 [종합] 법 위에 명성교회 고마리 09-26 59
2396 [영상] 명성교회 세습 길 터 준 총회 결의 현장 고마리 09-26 37
2395 [통합1] 명성교회 측, 세습 반대 기자회견 육탄 저지 라이트하우스 09-23 42
2394 창원 ㅅ교회 황 아무개 목사는 강기윤 집사에게 투표해 달라고 광고했습니다. 라이트하우스 09-20 43
2393 "종교인 과세 때문에…" 세금 30% 피하려 정관·주보 위조해 퇴직금 3억 셀프 정산한 … 라이트하우스 09-05 116
2392 평강제일교회에 매각 의혹 제기한 학생·교수 징계로 다스린 대한신대 고마리 09-02 58
2391 일단 불은 끄자" 부목사에게 '부정선거' 뒤집어씌우려 회유한 담임목사 라이트하우스 08-29 77
2390 [예고] 어느 목사님의 이중생활 - PD수첩(8월27일 화 밤11시5분 방송) 라이트하우스 08-27 79
2389 성폭력 피해자, 2차 가해한 담임목사 '명예훼손'으로 고소 고마리 08-21 90
2388 300억 빚더미 성령교회 예배당, 다락방 교회가 매입 추진 라이트하우스 08-13 95
2387 김하나 목사 청빙 무효 이후 명성교회, '재재심' 간다? 라이트하우스 08-12 184
2386 '바른 신학' 해 보자며 신학교 세운 목사, 전도사 성폭행 의혹 고마리 08-09 108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