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249
762
2,169
1,086,722

  현재접속자 : 34 (회원 0)

 

 

 

 

 

 

 




Total 4,01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00 세습을 결의에 대한 개인적인 논평 고마리 09-26 51
3999 김삼환씨 끝까지 추하고 악합니다. 라이트하우스 09-25 60
3998 예장통합 총회장 상황, 라이트하우스 09-24 58
3997 통합총회 1일차(2), 서울동남노회 총대들의 발언 고마리 09-23 63
3996 [영상] 세습 반대 기자회견 난입한 명성교회 교인들 라이트하우스 09-23 44
3995 총회 임원회 보고 중 남삼욱씨 발언, 라이트하우스 09-23 63
3994 [통합2] 명성교회, 총대들 상대로 홍보 열 올려 "김하나 목사 청… 라이트하우스 09-23 69
3993 [합동2] 교인 3만 2000명 감소 라이트하우스 09-23 45
3992 [합동5] 회의 불출석 페널티 주자니 '아니오!', 상금 … 라이트하우스 09-23 44
3991 "명성교회, 판결 수용하고 진심 어리게 사과하면 살길 열릴 것" 라이트하우스 09-20 81
3990 예장통합, 104회 총대 1500명 중 여성 '26명' 라이트하우스 09-19 50
3989 권력과 주도권을 포기할수록 교회는 교회다워집니다 라이트하우스 09-19 54
3988 나는 교회다!! - NEWS M 라이트하우스 09-18 54
3987 며칠전에 올렸던 김삼환의 설교내용 라이트하우스 09-17 60
3986 하나님 아버지의 지엄하신 눈동자가 이번 총회를 향하고 계심을 … 고마리 09-12 63
3985 예배와 혐오 설교 고마리 09-11 68
3984 개혁자의 몰락, 그리고 남은 것들 고마리 09-11 76
3983 (2019, 09, 10일 김샤만 설교 중에서... 고마리 09-11 67
3982 잘못해도 버티는 담임목사, 파리 목숨 부목사 라이트하우스 09-06 94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