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683
702
2,169
984,690

  현재접속자 : 34 (회원 0)

 

 

 

 

 

 

 




Total 3,89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815 “목사가 죽어야 교회가 산다…!” 라이트하우스 04-05 148
3814 증폭되는 오정현 목사 대학 이력 의혹 라이트하우스 04-04 135
3813 오정현씨는 왜 처음부터 절차가 훨씬 간단한 편목편입을 통해 … 라이트하우스 04-03 137
3812 이진오 목사님 글입니다. 고마리 04-03 134
3811 [평신도 생각] 동네 교회 세습이 허용된다면(신성남) 라이트하우스 04-02 130
3810 홈 > 칼럼 > 신성남 칼럼 극우 목사들의 엽전 근성 라이트하우스 04-01 141
3809 돈을 따라가면 큰 자가 되고 큰 자들만 보이게 된다. 고마리 04-01 143
3808 지난 주에 이어 오늘 또 찾아간 중원경찰서에서 고마리 04-01 157
3807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축하한다고? 라이트하우스 03-31 147
3806 김삼환 목사님과는 가까이(?) 지냈던 김병철 목사입니다 라이트하우스 03-30 165
3805 교회에도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하면 안될까 ? 라이트하우스 03-28 152
3804 양희삼 방금 연설한 한기총 해산 촉구 기자회견 내용입니다. 고마리 03-26 171
3803 교회지도자라는 자에게 학력사칭은 라이트하우스 03-25 178
3802 <오정현 목사 만들기 프로젝트> 라이트하우스 03-25 163
3801 <목사들의 대법원 약올리기> 라이트하우스 03-25 172
3800 오늘날 방언은 영적 유익을 끼치는 신령한 은사가 아니라, 라이트하우스 03-25 159
3799 마지막 날에 예수님과 당신들 사이에는 다음과 같은 대화가 라이트하우스 03-25 160
3798 사랑의 교회, 합동교단, 총신대의 3자 동맹? 고마리 03-24 140
3797 [한국교회의 욕망, 법의 심판대에 서다①] Mysterious Man 고마리 03-23 167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