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570
573
2,169
1,149,119

  현재접속자 : 44 (회원 0)

 

 

 

 

 

 

 




Total 4,09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75 내 백성아, 거기서 나와라 라이트하우스 12-18 107
4074 대형교회 최홍준·정필도 목사의 전광훈 지지에 "값싼 경거망동" 고마리 12-17 119
4073 명성교회 ‘부자세습’ 비판했다가 고발당한 목사 고마리 12-17 136
4072 전광훈의 길 V.S. 그리스도인의 길 고마리 12-17 117
4071 목사에게 협박 당하는 하나님 라이트하우스 12-15 122
4070 기독교를 보는 시각, 미국과 한국 극명한 차이 고마리 12-13 127
4069 2020년 새해에는 하나님과 이웃(가족)에게 집중과 관심을... 라이트하우스 12-13 133
4068 천성교회 교인 200여명, 조성근 목사 고발 라이트하우스 12-13 121
4067 폭발적 성장에도 불구하고 건축하지 않는 이유 정화수 12-12 112
4066 한국교회 설교의 역사 고마리 12-12 105
4065 전 광훈 목사 경찰서에 소환 다섯번 만에 출석 정화수 12-12 90
4064 ‘하나님 까불면 나 한테 죽어’ 라고? 희대의 망언입니다. 라이트하우스 12-11 103
4063 교회와 목사가 썩어 믿음 생활하기 어려운 세상이다. 라이트하우스 12-10 100
4062 하나님께 도전장이 아니라, 모독! 영광을 짓밟는 ! 사마귀 재림! 라이트하우스 12-09 113
4061 이수영 목사 "세습금지법 제정하고 스스로 어긴 총회, 예수님 환… 라이트하우스 12-09 102
4060 손봉호 교수, "이념에 목 매는 행위는 우상숭배" 라이트하우스 12-05 130
4059 명성교회 장로들, 세습반대 교인들에 소송전 고마리 12-05 111
4058 충북 진천 오색이슬교회 조영래, 재림주 멜기새댁 주장 - 신흥종… 고마리 12-04 109
4057 이단 규정 손바닥 뒤집듯 한 예장백석 고마리 12-04 105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