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현재접속자 : 24 (회원 0)

 

 

 

 

 

 

 




 
작성일 : 21-03-28 12:31
한국교회의 윤리적인 타락의 문제는 바른 구원론이 부재하기 때문만은 아니다. 그 근본원인은 우리 안에 있다.
 글쓴이 : 고마리
조회 : 810  

어떤 저명한 교수가 한국교회의 문제는 구원론에 있다고 하는 말을 들었다. 값싼 은혜의 복음, 구원파적인 메시지가 도덕적인 해이와 방종을 불러왔다는 점이 계속 지적되었다. 그러면 바른 구원론이 전파된다면 한국교회가 달라질까. 낙관하기는 힘들다고 본다. 아무리 바른 말씀이 전파되어도 사람들은 자기가 듣고 싶은 말만 듣는 경향이 강하다. 실제 많은 교인들이 거룩함이 없이는 주를 보지 못한다는 말씀 같이 성화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메시지는 엄청 부담스러워한다. 반면에 우리는 별 수 없는 죄인들이기에 오직 은혜로 믿음으로만 구원받는다는 말에는 엄청 위로받으며 죄 속에서 평안하게 산다.
주님의 뜻대로 살려는 갈망이 있는 이들은 값싼 은혜의 복음이 아무리 범람해도 그런 거짓에 휘말리지 않고 성령의 인도하심을 받아 거룩한 길로 정진한다. 그러나 자기 뜻대로 살기 원하는 이들은 아무리 바른 구원의 메시지를 들어도 성령을 거스르는 세상과 육신의 소욕을 따라 산다. 한국교회의 윤리적인 타락의 문제는 바른 구원론이 부재하기 때문만은 아니다. 그 근본원인은 우리 안에 있다. 거룩하게 살기를 질색하는 우리의 부패성이 그것을 부추기고 합리화하는 구원론과 은밀히 손을 맞잡은 것인지도 모른다. 그럼에도 강단에서 바른 구원론이 전파되어야함은 두말할 나위가 없다.

 
 

Total 4,43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4355 김삼환, 오정현 이제 솔직하게 고백해라. "사실 나는 예수를 안 … 고마리 07-10 771
4354 명성교회 피택 장로 부부 기도모임에서 기도회를 인도하면서 라이트하우스 07-08 684
4353 '안티 코로나 카드' 만든 김현원 교수, 광주안디옥교… 고마리 07-06 764
4352 존재 자체가 절망인 사람 라이트하우스 07-06 685
4351 내로남불.. 남들 욕하는 건 쉬웠는데 막상 물러나자니 욕심이 났… 고마리 07-01 749
4350 성폭력 드러나자 피해자들에게 '신천지' 누명... 고마리 06-26 789
4349 신학교 입학하니 사모 찾기 대환장 파티, 교회 사역 시작하니 &#… 고마리 06-11 828
4348 <열폭한 김장환 목사, 직원에게 불이익 협박> 고마리 06-09 807
4347 A장로의 죽음과 교회의 무지 라이트하우스 06-05 794
4346 교인들 모르게 교회 재정으로 펀드에 투자한 목사가 있습니다 고마리 05-26 823
4345 보고싶은 사람 라이트하우스 05-19 747
4344 아! 지구촌교회 라이트하우스 01-03 783
4343 [한국 교회는 왜 지금과 같이 신뢰할 수 없는 대상이 되었는가?] 고마리 05-06 849
4342 "천국 환송 예배"? 목사가 하나님??? 고마리 05-04 841
4341 목사에게 필요한건 "현장성" 고마리 04-26 845
4340 부산 대형 교회인 부전교회가 장로 임기를 65세에서 70세로 환원… 라이트하우스 04-20 910
4339 기독 청년 절반 이상 "교회 떠날 의향 있다." 고마리 04-16 891
4338 김병삼 목사 “‘올라인(all-line)’목회는 시대적 소명” 라이트하우스 04-12 862
4337 주중에 "투잡" , 주말에는 '목회'까지.... 교회 비전… 고마리 04-08 877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