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176
881
2,169
926,322

  현재접속자 : 43 (회원 0)

 

 

 

 

 

 

 



 
작성일 : 19-03-11 12:33
"명성교회 세습 관련 소송 빨리 판결해 달라"
 글쓴이 : 라이트하우스
조회 : 22  

"만일 판결을 내리지 않을 거면, 왜 안 하는지 답을 내놓아야 한다. 우리는 그 이유가 무엇인지, 특정 교회를 보호하기 위해 그러는 것인지 추궁할 수밖에 없다."


 
 

Total 1,93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34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동남노회 사태에 돌파구가 열리나 봅니다. 라이트하우스 03-13 16
1933 오정현 목사 "불신의 시대에 96% 성도 한마음, 고맙고 감사" 라이트하우스 03-13 19
1932 한기총과 한교연 두 단체의 통합은 사실상 물 건너가 라이트하우스 03-13 16
1931 총회 임원회, 12일 동남노회 사고노회 지정....최악 결정으로 남… 고마리 03-12 16
1930 전북노회는 제자 성폭력 의혹을 받고 있는 한신대 박 교수를 치… 라이트하우스 03-12 19
1929 개신교 가짜 뉴스 검증 센터 '평화나무' 출범 고마리 03-12 22
1928 "명성교회 세습 관련 소송 빨리 판결해 달라" 라이트하우스 03-11 23
1927 서울 동남노회 정상화 향한 돌파구 열리나 - NEWS M 라이트하우스 03-11 23
1926 사랑의교회, 96.42% 동의로 오정현 목사 재위임 청원 라이트하우스 03-10 23
1925 '교인 성폭행' 이재록 목사 항소심 시작 고마리 03-09 23
1924 명성교회 세습 논란 재점화... 해결 열쇄는 총회회 재판국에 고마리 03-09 26
1923 유석성 전 서울신대 총장, 비리혐의로 실형 선고 받아 고마리 03-09 36
1922 <오정현 목사의 실체> 이게 말이냐 막걸리냐... 고마리 03-08 40
1921 총회 단기편목이라는 꼼수 뒤로 이어지는 모습이 점입가경입니다… 고마리 03-07 33
1920 [영상] '형제회' 목사들의 대화 ① 라이트하우스 03-06 49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