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697
785
2,169
951,903

  현재접속자 : 42 (회원 1)

 

 

 

 

 

 

 



 
작성일 : 19-04-08 19:25
서울동남노회수습전권위, 조사 시작…김수원 목사는 불응, 단식 8일째
 글쓴이 : 고마리
조회 : 26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중재안을 마련하겠다고 했습니다.


 
 

Total 1,963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63 홈 > 교계 한기총, 지역연합회 조직 통해 정치세력화 나선다 라이트하우스 04-19 2
1962 <오정현의 숭실대 편입학 논란 보도> 라이트하우스 04-18 4
1961 재판 기일을 언제 잡을 거냐는 질문에 "목사냐 평신도냐?"고 묻… 라이트하우스 04-18 3
1960 예장통합 헌법위, 또 명성교회에 유리한 해석…예정연, 보고 안 … 라이트하우스 04-12 7
1959 예장통합 부총회장도 명성교회 불법 세습에 '침묵' 라이트하우스 04-11 14
1958 예장통합 헌법위, 또 명성교회에 유리한 해석…예정연, 보고 안 … 라이트하우스 04-10 20
1957 단식 9일째 김수원 목사 "명성교회 불법 세습은 거래나 화해 대… 고마리 04-09 23
1956 서울동남노회수습전권위, 조사 시작…김수원 목사는 불응, 단식 … 고마리 04-08 27
1955 교계 변승우 목사, 올해 각 교단 총회의 ‘뜨거운 감자’ 되나 라이트하우스 04-06 24
1954 2018년 이전 종교인 퇴직소득 '면세' 법안, 본회의 상… 고마리 04-06 26
1953 [성명서] 오정현의 거짓은 교회와 사회를 병들게 합니다 라이트하우스 04-05 27
1952 "총회 이후 7개월…임원회·재판국, 명성교회 세습 방관" 고마리 04-04 29
1951 오정현 목사 숭실대편입학 성적표 및 전과 의혹 기자회견 라이트하우스 04-04 34
1950 [리얼미터] 65.8% "종교인 퇴직금 특혜 반대" 고마리 04-03 27
1949 "명성교회 불법 세습 반대" 김수원 목사, 무기한 금식 기도 라이트하우스 04-02 26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