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241
762
2,169
1,086,714

  현재접속자 : 41 (회원 0)

 

 

 

 

 

 

 



 
작성일 : 19-09-05 00:26
'매각설' 대한신대, 이번에는 '교수직 매매' 의혹
 글쓴이 : 라이트하우스
조회 : 62  

"전 교수들이 학교에 거액을 빌려주고 교수 자리를 꿰찼다."


 
 

Total 2,07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76 새문안교회 "명성교회 수습안은 신앙고백 어긋나는 결정, 신속 … 라이트하우스 10-15 1
2075 구준성 출교 라이트하우스 10-06 23
2074 전 광훈 목사 면직 및 제명 정화수 10-06 21
2073 [합동25] 지난해 교회 165개 문 닫았다 라이트하우스 09-28 36
2072 헌법을 무시하다니. 기능을 못하는 현 총대들 모두 사퇴시키고 … 라이트하우스 09-27 38
2071 '명성교회 세습 용인' 총회 결과 접한 장신대 학생들,… 고마리 09-27 30
2070 "명성교회 세습 용인한 104회 총회, 교단 헌법 스스로 무너뜨린 … 고마리 09-27 34
2069 [통합24] 김수원 목사 "김하나 목사, 명성교회서 나와야" 고마리 09-26 32
2068 수습안은 1204명 중 920명 찬성으로 통과됐습니다. 라이트하우스 09-25 29
2067 - 명성 수습전권위의 수습안 통과 - 라이트하우스 09-25 30
2066 명성교회수습전권위원회 수습안 발표 라이트하우스 09-25 32
2065 [합동10] 이대위, 김요한 목사 '엄중 경고'(전문) 라이트하우스 09-25 39
2064 예장통합 이틀째, 김삼환씨 등장으로 뒤짚히는 총회장 분위기(20… 라이트하우스 09-24 35
2063 [통합8] 김태영 총회장 "명성교회 세습 문제, 총대 결정 따라야" 고마리 09-23 30
2062 예장통합 총회 열리는 포항 교계 "명성교회 청빙 문제, '세… 라이트하우스 09-23 32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