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154
493
2,169
1,235,587

  현재접속자 : 40 (회원 1)

 

 

 

 

 

 

 



 
작성일 : 19-11-27 13:29
예배시간 특정 후보 지지한 목사 '벌금형'
 글쓴이 : 라이트하우스
조회 : 345  
 > 교계
예배시간 특정 후보 지지한 목사 '벌금형'4ㆍ3 창원성산 보궐선거 시 교회 집사인 모 후보 지지 당부
이병왕  |  wanglee@newsnnet.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입력 : 2019년 11월 26일 (화) 08:08:54
최종편집 : 2019년 11월 26일 (화) 08:11:39 [조회수 : 80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지난 4.3 창원시성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자 토론회 모습

지난 4ㆍ3 창원시성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당시, 예배시간에 자신의 교회 교인인 특정 후보에 대한 지지를 당부한 목사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창원지법 형사2부(이완형 부장판사)는 지난 21일, 창원세광교회 H목사에 대해 공직선거법 위반죄로 50만원의 벌금형을 선고했다.

H목사는 3월 31일 주일예배 광고시간에 “4월 3일이 국회의원 (보궐)선거가 있는 날입니다. 성산구에 해당되어지는 성도님들은 적극적으로 투표에 참여해 달라”며 “(K후보는) 우리 교회 집사님이기 때문에 우리가 선전을 해도 어느 정도 큰 문제는 없습니다”라는 등의 발언을 했다.

이에 H목사는 공명선거감시단을 운영 중이던 사단법인 평화나무(이사장 김용민)에 의해 검찰에 고발됐다.

김용민 평화나무 이사장은 "선거기간 중 교회 내 만연한 불법선거운동이 명백한 '불법'임을 인식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평화나무는 2020년 총선에서 교회의 부당한 선거개입이 발붙이지 못하도록 촘촘한 감시활동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향후 평화나무는 공명선거감시단을 구성해 2020년 총선 선거운동 기간 교회의 불법선거 개입을 감시하고 위법사례를 모아 고발할 계획이다.

이병왕의 다른기사 보기  

 
 

Total 2,15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51 대변 먹이는 교회, 노예가 된 교인들- PD수첩(5월26일 화 밤 11… 라이트하우스 05-25 3
2150 한 지붕 여섯 교회, 예배당을 공유하다 고마리 05-23 7
2149 '아둘람 온라인공동체' 지난 4월 대안교회로 출발... … 라이트하우스 05-23 12
2148 "코로나는 동성애 심판" 주장한 목사 유튜브 계정 차단 고마리 05-16 17
2147 '총신 84회 동창회' 명의로 김명진 목사 비호 성명...… 라이트하우스 05-14 24
2146 코로나 19 이후 한국교회 "예배당 공간에 치중한 '외형적 … 고마리 05-11 27
2145 명성교도들의 신앙논중, "미친놈은 몽둥이가 약 !!" 2020.05.10 라이트하우스 05-10 33
2144 "빛과진리교회 ‘인분 먹기’ 등 가학적 신앙훈련" 고발 라이트하우스 05-05 33
2143 서울, 대구, 경기도...신천지와 '전쟁 중' 고마리 05-05 34
2142 美 교회 예배 재개, "성급한 결정"...우려 목소리 고마리 04-29 39
2141 " 통합교단은 이번 봄 노회에서 정의를 보여달라" - NEWS M 고마리 04-27 46
2140 코로나19 이후 ‘신천지 관련 대응책 마련’ 목소리 높아 라이트하우스 04-23 54
2139 "정부지원금 1200불, 목회자에게 기부하라".. 뻔뻔한 목사님 라이트하우스 04-17 77
2138 성도 사진을 좌석에 붙이고 예배드린 사랑의교회 라이트하우스 04-12 75
2137 아시아 아메리칸 기독교 협의회, 미국내 인종차별에 반대성명 발… 라이트하우스 04-02 87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