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472
537
2,169
1,237,857

  현재접속자 : 46 (회원 0)

 

 

 

 

 

 

 



 
작성일 : 20-05-14 00:08
'총신 84회 동창회' 명의로 김명진 목사 비호 성명...동기 목사들 "사전 논의 없어"
 글쓴이 : 라이트하우스
조회 : 47  

총신대 84회 동창회가 "주님과, 국민과, 980만 개신교도와 함께 흔들림 없이 빛과진리교회 김명진 목사에 관한 진실이 밝혀질 것으로 믿고 그를 지지한다"는 성명을 냈습니다. 정작 동기 목사들은 전혀 모르는 내용이라며 황당해했습니다.


 
 

Total 2,151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151 대변 먹이는 교회, 노예가 된 교인들- PD수첩(5월26일 화 밤 11… 라이트하우스 05-25 27
2150 한 지붕 여섯 교회, 예배당을 공유하다 고마리 05-23 34
2149 '아둘람 온라인공동체' 지난 4월 대안교회로 출발... … 라이트하우스 05-23 38
2148 "코로나는 동성애 심판" 주장한 목사 유튜브 계정 차단 고마리 05-16 45
2147 '총신 84회 동창회' 명의로 김명진 목사 비호 성명...… 라이트하우스 05-14 48
2146 코로나 19 이후 한국교회 "예배당 공간에 치중한 '외형적 … 고마리 05-11 51
2145 명성교도들의 신앙논중, "미친놈은 몽둥이가 약 !!" 2020.05.10 라이트하우스 05-10 56
2144 "빛과진리교회 ‘인분 먹기’ 등 가학적 신앙훈련" 고발 라이트하우스 05-05 59
2143 서울, 대구, 경기도...신천지와 '전쟁 중' 고마리 05-05 48
2142 美 교회 예배 재개, "성급한 결정"...우려 목소리 고마리 04-29 50
2141 " 통합교단은 이번 봄 노회에서 정의를 보여달라" - NEWS M 고마리 04-27 57
2140 코로나19 이후 ‘신천지 관련 대응책 마련’ 목소리 높아 라이트하우스 04-23 64
2139 "정부지원금 1200불, 목회자에게 기부하라".. 뻔뻔한 목사님 라이트하우스 04-17 86
2138 성도 사진을 좌석에 붙이고 예배드린 사랑의교회 라이트하우스 04-12 84
2137 아시아 아메리칸 기독교 협의회, 미국내 인종차별에 반대성명 발… 라이트하우스 04-02 95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