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공지사항

알립니다

등급업 게시판

정화운동

자유게시판

교회 정화 칼럼

교계 뉴스

말씀 및 기도

한 줄로 나누기

아르케처치

아르케처치란?

아르케처치 뉴스

 



 

광대로 살 것인가?

자유인으로 살 것인가?

목사에 의한, 목사를 위한,

목사의 교회에 맞선

한 그리스도인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

‘목사 교회’와 ‘목사 교인’에게 하나님의 말씀은 영원한 생명의 양식이 아니라 세상의 속된 복을 구하는 비루한 욕망의 도구에 지나지 않는다. 세인들뿐만 아니라 교인들에 이르기까지 오늘날 수많은 사람들로부터 거센 지탄을 받고 있는 한국 교회, 그리고 한인 교회가 하나님과 세상으로부터 사랑받는 건강한 교회로 다시 태어날 수 있기를 소망한다.

  현재접속자 : 59 (회원 0)

 

 

 

 

 

 

 



 
작성일 : 21-06-29 19:34
빛과진리교회 김명진 목사, 강요 방조 및 학원법 위반 기소...'6년간 8억' 개인적으로 받은 지정 헌금은 무혐의
 글쓴이 : 라이트하우스
조회 : 142  
엽기·가학 훈련으로 물의를 빚은 빛과진리교회 관계자들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그러나 검찰은 훈련 중 뇌출혈로 쓰러진 교인에 대한 과실치상이나 김명진 목사의 재정 문제는 모두 불기소했습니다. 김 목사 개인 계좌로 받은 '지정 헌금'은 6년간 8억인데, 검찰은 '지정' 헌금이므로 배임이 아니라고 했습니다.

 
 

Total 2,23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32 독사의 자식들! 회칠한 무덤들! 라이트하우스 09-17 2
2231 예장합동 교인 수가 1년 만에 17만 명 감소했습니다. 고마리 09-13 10
2230 [합동5]전광훈 집회 참여 금지..."명백히 이단 규정하기는 일러" 고마리 09-13 17
2229 서울기독대 총장이 학교 운영 문제 제기한 교수 보복 폭행? 고마리 09-03 36
2228 주요교단, 대부분 '대면 총회' 개최 예정 라이트하우스 08-25 48
2227 "10개 지역, 100개 교회, 2000명의 다음세대의 회복을 향해" 라이트하우스 08-05 92
2226 성범죄 청소년 사역자에 1008년 징역형 확정 라이트하우스 07-25 95
2225 신도시 교회들의 근저당이 6000억 원을 넘어선 것으로 파악됐습… 라이트하우스 07-01 146
2224 빛과진리교회 김명진 목사, 강요 방조 및 학원법 위반 기소...&#… 라이트하우스 06-29 143
2223 여신도들 길들이기 성폭력 혐의 목사 징역 7년 구형 라이트하우스 06-12 189
2222 종교시설 집단감염 54건… 교회 51건, 성당 2건, 법당 0건 라이트하우스 01-03 222
2221 새들백교회 여성안수, "폭풍을 품은 먹구름"? 라이트하우스 01-03 226
2220 감리회, 교인 6만 명 헌금 1051억 원 감소 라이트하우스 05-03 231
2219 국회보다 낮은 한국교회 신뢰도... 비신자 85% "코로나19 이후 … 고마리 04-26 228
2218 명성교회 세습 사태 집대성한 <돈, 권력, 세습> 발간 라이트하우스 04-15 284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2018 ChurchPurificationMovement. All rights reserved.

대표: 김 영철, 대표전화 330-703-8873, 330-304-3795, email: yckim116@yahoo.com